콧물과 눈물이 뒤범벅인 알레지.
2017-04-20 오전 10:32 kcr 조회 2093
Text Size: Larger Smaller Small

내 몸이지만, 의지대로 조절할 수 있는 것이 있고 의지와 무관하게 작용하는 기관이
있습니다. 마음대로 팔다리를 움직일 수 있고 운동과 음식조절을 통해 근육을 만들 수
있는 것을 “수의근”이라 합니다. 그렇지만 죽을 때까지 쉬지 않고 뛰는 심장근육은
의지와 관계없이 운동하니까, “너는 평생 움직이니 조금 쉬었다가 다시 뛰어라”하고
명령을 내려도 심장은 멈추지 않습니다. 이처럼 의지와 관계없이 움직이는 근육을
  “불수의근”이라 합니다.

콧물과 눈물이 뒤범벅되어 흐르고 수시로 재채기와 코가 막혀 입으로 호흡하여 입안이
마르며, 밤이면 코가 막혀 불편해 수면을 방해하고, 멀쩡한 피부가 괜히 가려워 긁고,
기침이 발작적으로 나를 불편하게 하는 알레지 증상이 있습니다. 알레지로 인한 호흡기
질환(비염과 기침)과 피부 가려움증은 꽃피는 봄이면 어김없이 발생하는 사람이 있고,
환절기 또는 특정 계절(여름, 가을, 겨울)에만 발생하는 사람이 있고, 오전에 알레지
증상이 일어나다가 오후에는 괜찮아지는 사람, 밤 또는 새벽에 유독 심하게 나타나는
사람, 특히 24시간 365일 내내 알레지 증상으로 2~30년 이상 힘들어하거나 몇 년 또는
몇 개월, 짧게는 수 주전에 발생한 사람도 있습니다. 알레지가 좋아서 오랫동안 지니고
있는 것이 아니라, 여러 방법으로 알레지를 호전시키려 시도했지만 좋아지지 않아
어쩔 수 없이 오랜 시간 자신과 함께하고 의지와 관계없이 나타난다고 하소연 합니다.

90년대만 해도 “알레지”하면 낯선 단어였지만 지금은 누구나 다 아는 단어로 각기 겪는
증상이 거의 같거나 유사하여 공감하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알레지 비염, 기침, 피부가려움증이 있어 반응검사를 하면 먼지, 진드기, 동물의 털,
꽃가루, 곰팡이, 잔디, 우유, 계란, 땅콩, 등등 사람에 따라 반응이 다르게 나타납니다.

알레지 증상이 있는 분들은 거의 먼지와 잔디에 반응한다고 결과가 나오는데, 그럼
같은 환경에 생활하는 식구 중 왜 유독 나만 알레지 증상이 일어나는가를 생각해봐야
하며, 먼지와 풀이 없는 곳은 없고 특히 먼지는 피할 방법이 없어 하물며 “먼지와 욕은
임금도 못 피한다.”라는 말도 있듯이 누구도 피할 수 없는 것 중 하나가 “먼지”입니다.

가족이란 같은 환경에 생활하는데 “왜 나만” 알레지가 생기는 이유는 건강 조건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형제가 성격이 다르고 건강의 조건이 다른 것이 체질이며 그것이
“나”이고 나만의 특징이라 할 수 있습니다.

부부 중 한쪽이 알레지 증상이 있다면 자녀는 알레지 인자를 50% 가지고 태어났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며 대부분의 알레지 질환은 환경과 면역성, 유전자의 약함으로 발생
한다고 체질의학은 말하고 있습니다. 사람은 신기하게 몸에 문제가 생기면 그것을 바로
잡는 기능이 숨어 있어 이것을 “항상성(恒常性, homeostasis)”하여 건강을 유지 해주는데,
이것마저 부실하면 몸은 회복할 기미를 놓치게 되어 알레지로 많은 사람이 증가하고
있어 면역성과 항상성을 증강해야 합니다, 그러려면 우선 자신의 몸을 먼저 알아야
하는데, 내심 건강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지만, 건강의 중심이 되는 자신이 정작
누구인지 아는 사람은 없어 예방할 줄 모르고 내 안의 유전자를 강하게 하는 방법과
물리치는 길을 몰라 헤매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알레지를 대항하는 면역성을 강화한다고 특정 건강식품과 영양제를 복용하는 분들이
많이 있는데 그것이 크게 도움이 되는 것을 보지 못했고, 그런 것을 먹지 않아 알레지가
생긴 것이 아니고, 예를 들어 호흡기 허증으로 일어나는 알레지는 새벽바람을 피해야
하는데 이를 모르고 새벽활동을 하는 분들이 있듯이, 생활에서 나의 특성을 모르고
하는 습관과 음식, 과로와 스트레스, 환경 등등 개인의 조건에 맞지 않는 문제들이
하나하나 쌓여 일어나 지속하기 때문에 발생한다고 보고 있어 전반적인 개선이 알레지
질환을 이길 수 있는 방법이라 생각합니다.

당신도 알레지로 고생합니까?

체질은 태어나면서 있고 변하지 않은데

자신이 야구인지 모르고 체질을 믿지 않습니다.

체질을 알면 건강이 보이는데 당신은 어떤 체질입니까?

사상(8)체질 한약방 253-536-5441

https://mail.naver.com/readReceipt/notify/?img=vPeTD6Cd1BbXhAn%2FFJe9MxvdpoKXKrt%2FF6U9M6FoKx0oF4E9aziCFqJvp4UXtzFXp6UmaLl5WLl51zlqDBFdp6d5MreRhoR0bX3cpBigbrkC%2BH3np6RobSloWrd%3D.gif

 

 

Tag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