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국심사시 주요 입국거부사유
이름: 그늘집 날짜: 2018-08-03 오전 7:45 조회수: 1276
입국심사시 주요 입국거부사유 : OpenUpBiz.com

입국심사시 주요 입국거부사유

최근 미국은 자국으로의 불법 이민자 및 테러 위협 증가 등을 이유로 세계 각국의 방문자에 대해 입국 심사를 과거보다 강화하고 있습니다.

미국 방문을 계획하시는분들은 입국 준비과정 혹은 비자 신청 전에 미국 정부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된 입국 관련 안내를 우선 잘 숙지하시기 바랍니다.

입국심사시 과거 불법취업 기록, 이민법 위반 기록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입국이 거부될 수 있습니다.

미국은 비자면제 국가로서, 우리 국민들의 단기 여행이나 방문시 사전에 ESTA 사전입국허가를 받아 입국해야하며, 사전입국허가 승인이 자동적인 입국을 보장하는 것은 아닙니다.

입국 허가여부는 주재국의 고유 권한으로, 미국 입국심사관은 방문자의 입국목적이 불명확하거나 불법체류 등의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될 경우, 입국을 불허할 수 있습니다.

입국거부 결정이 한번 내려지면, 방문자는 입국시 이용한 항공편을 통해 출발지로 보내집니다.해당 공항에 귀국편이 없을 경우 통상적으로 인근 공항을 통해 비행편을 제공받게 되며, 가능한 비행편이 없을 경우 하루 정도 공항내에서 대기할 수도 있습니다.

미국 입국시 입국심사관은 불법체류 가능성 등 파악을 위해 미국내 체류지 연락처, 여행 경비,귀국항공권 등 체류 관련 정보를 요구할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국토안보부의 최근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이민 심사관에 의해 입국 불가 조치 등을 받은 한국 국적자는 총 6494명으로 미국 입국이 거부되는 한국인이 연 평균 1,300명에 달하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 회계연도의 미국 입국거부자를 국적별로 살펴보면 1위 멕시코, 2위 캐나다 그리고 9위가 한국으로 전체 중 0.9%를 차지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미국 입국거부의 사유로는 첫째로 서류미비 입니다.
입국 심사에서 방문 목적, 체류 일정 등 소지하고 있는 비자의 방문 목적을 입증하는 서류를 요청받았으나 이를 제시하지 못하는 경우입니다.

두번째로 거주목적 의심 입니다.
적합한 비자 신청자로서 대사관에서 비자를 받았더라도 입국 심사 과정에서 의심스러운 정황이 포착되면 ‘거주 목적’에 대한 구체적인 질문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최근에는 휴대폰, SNS, 메시지까지 검사하는 등 강도 높은 심사가 진행되므로 면밀히 준비하셔야 합니다. 수하물 검사에서 I-20, 취업 제의 서류 등 관광 목적과 맞지 않는 서류가 적발 될 경우 입국거절 될 수 있습니다.

입국심사관은 여행자의 입국 목적이 일반 방문으로 보기 어렵다거나 불법체류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될 경우, 정밀 심사 대상자로 선정해 조사 후 입국 금지 및 출국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세번째로 과거 범죄기록이 문제되는 경우 입니다.
과거 미국 체류 시 DUI, Shoplifting 등을 포함한 범죄 이력이 있다면 심사관은 시스템을 통해 관련 기록이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특히 범죄 이력이 있는데 ESTA로 입국을 시도할 경우 입국이 거부될 위험이 높아집니다.

혹시라도 입국 심사관에게 허위로 진술한 것이 드러나면 허위진술로 영구입국금지에 처해지실 수 있기 때문에 각별히 주의하셔야 합니다.

계속해서 입국 심사가 강화되고 있으며, 비이민비자 소지자 뿐 아니라 영주권자의 입국 심사에서도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늘고 있습니다.

미국입국거절은 예방하는 것이 최우선이지만, 입국거절의 기록이 생겼다고 해서 이후에도 미국 입국이 아예 불가한 것은 아닙니다.

입국거절후 미국에 재입국하기 위해서는 입국거절시 받은 진술서를 가지고 상담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어떠한 진술이 기재되었는지에 따라 향후 진행방향이나 케이스의 난이도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 좋은 직장에서 꾸준히 일을 하고, 기타 한국에 안정적인 기반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셔야 합니다.

입국거절된 불리한 기록을 극복하기 위해 반드시 미국 이민 전문가와 상담을 통해 준비하시는게 좋습니다.

<그늘집>
www.shadedcommunity.com
gunulzip@gmail.com
미국 (213) 387-4800
한국 (050) 4510-1004
카카오톡 iminUSA

Comments

자동입력방지

Name Password

Comment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Notice 비지니스 운세 백발백중 kcradmin 2018-11-19 959
Notice 대림성모병원 고국방문과 함께하는 특별종합건강검진의 기회 (1박 2일) Attachment kcradmin 2018-08-13 1904
Notice **자유게시판 운영방침** kcradmin 2018-03-15 1462
5255 ♣노력한만큼 능력껏 벌어가는일거리♣ 인사팀 2018-12-13 12
5254 평통위원이 공유한 가짜뉴스 전평통 2018-12-13 40
5253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 청년부를 소개합니다★ [1] midumsungil 2018-12-13 38
5252 2019년 1월중 영주권문호 그늘집 2018-12-13 39
5251 주재원 비자 (L-1 비자) 그늘집 2018-12-13 56
5250 미국비자 거절후 재신청 그늘집 2018-12-12 121
5249 미 법률 전문지 로닷컴, 김앤장 압수수색 보도 푸른하늘 2018-12-12 136
5248 스냅 사진 무료 촬영 Philip Cho 2018-12-11 151
5246 직장인 주목~ 401k 등 직원 복지혜택 관련 유튜브 특강 및 질의 응답 (15분간 진행예정) hj 2018-12-11 179
5245 취업이민 수속을 위한 스폰서(고용주)찾기 그늘집 2018-12-11 194
5244 노엄 촘스키 ‘미국, 종전선언 채택하고 평화협정 체결하라’ 푸른하늘 2018-12-11 220
5243 농장 근로자(Agricultural Workers/H-2A) 비자 그늘집 2018-12-10 268
5242 국민 염불나게 '원동형 비례대표제도 도입; 타령하지 마라 전정치인 2018-12-09 386
5241 오다집 모십니다:zxcqw1235 코인 2018-12-09 351
5240 파이낸셜타임스, 한국 국민 재벌 개혁 공약 이행 촉구 푸른하늘 2018-12-08 448
5239 E-2 연장의 세 가지 조건 그늘집 2018-12-07 458
5238 외교부와 샌프란시스코 영사관, 산불 피해자 도움 호소에 긴급 조치 안 해 푸른하늘 2018-12-06 48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