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2월중 영주권 문호
이름: 그늘집 날짜: 2017-01-10 오전 11:09 조회수: 913



국무부가 10일 발표한 2017년 2월중 영주권문호에 따르면 취업이민 전순위의 접수가능일(Date of Filing)이 계속 오픈돼 누구나 이민페티션(I-140)과 영주권 신청서(I-485)를 계속해서 동시 접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취업이민 전순위 접수가능일이 전달과 마찬가지로 오픈 되어 있습니다.

이에따라 취업이민 신청자들은 2017년 2월에도 1단계인 노동허가서(Labor Certification)만 인증받은 경우 2단계 인 취업이민청원서(I-140)와 영주권신청서(I-485)를 계속해서 동시 접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워크퍼밋 신청서(I-765)와 사전여행허가서(I-131)도 함께 제출해 영주권카드를 받기 전에 워크퍼밋을 받아 합법으로 일을 할수 있게 되고 한국 등 해외여행도 가능해 집니다.

미국취업이민 신청자들은 1단계 노동허가서를 받는데 준비기간과 6개월 수속기간을 합하더라도 이민을 신청한지 1년정도면 영주권(I-485) 접수가 계속 가능합니다.

취업 3순위에서 영주권카드를 최종 승인받을 수 있는 승인가능일(Final Action Date)은 2016년 10월 1일로 지난달 문호 보다 두달 진전 되었습니다.

반면에 가족이민에서는 승인가능일(Final Action Date)이 전순위에서 2주내지 6주씩 진전됐으나 접수가능일(Date of Filing)은 제자리 걸음했습니다.

가족 1순위(시민권자 미혼자녀)는 승인가능일이 2010년 2월 22일로 가장 많은 6주 개선됐으나 접수일은 2011년 1월 1일로 동결되었습니다.

가족 2A순위(영주권자의 배우자 및 미성년 미혼자녀)는 승인가능일이 2015년 4월 15일로 3주 진전됐으나 접수일은 2015년 11월 22일에서 동결되었습니다.

2B순위(영주권자 성인 미혼자녀)의경우 2010년 7월 8일로 한달개선됐지만 접수가능일은 2011년 2월 8일로 동결 되었습니다.

가족 3순위(시민권자 기혼자녀)는 2005년 3월 22일로 3주 개선된데 비해 접수일은 2005년 8월 22일에서 다시 동결 되었습니다.

가족 4순위(시민권자 형제자매)가 승인가능일이 2004년 2월 8일로 가장 적은 보름 진전에 그쳤고 접수일은 2004년 7월 1일로 전달과 같이 동결 되었습니다.

https://travel.state.gov/content/visas/en/law-and-policy/bulletin/2017/visa-bulletin-for-february-2017.html

국무부가 발표한 ‘2017년 2월 영주권 문호’의 ‘영주권 접수 우선일자’는 연방 이민서비스국이 공개할 문호 차트와는 다소 차이가 있었으나 11월 문호부터 동일해졌습니다.

미국내에서 영주권 신청서(I-485)를 접수하려는 대기자들에게는 최종적으로 USCIS의 문호 차트가 기준이 됩니다.

미국내 영주권 진행자가 이민국 문호 차트를 확인하지 않고 국무부가 발표한 영주권 접수가능일에 영주권(I-485)을 접수할경우
서류 접수가되지 않고 서류가 반송됩니다.

일반적으로 국무부 영주권 문호와 연반 이민서비스국의 문호 차트가 동일하지만 약간의 차이가 있을수 있습니다.

미국내에서 영주권 신청시 http://www.uscis.gov/visabulletininfo 을 방문 최종적으로 영주권 신청 가능 날짜를 보고 결정 하여야 합니다.

그늘집
http://www.shadedcommunity.com
gunulzip@gmail.com
미국:(213)387-4800
한국:(050)4510-1004
카톡: iminUSA
Comments

자동입력방지

Name Password

Comment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Notice [카톡]에서 '교차로'와 친구하세요 ! 이제 폰으로 교차로 신문, 마켓 정보 등 많은 소식을 보실 수 있습니다 ! Attachment kcradmin 2017-03-24 1605
Notice 자유게시판 운영방침 [3] kcradmin 2014-05-26 3224
4001 트럼프 ‘드리머들 추방걱정말고 안도하라’ 그늘집 2017-04-24 82
4000 볼륨댄스 파티 솜사탕 2017-04-24 94
3997 한국 모든 쇼핑몰 구매/배송 합배송 우체국 해외배송 서비스 추천합니다 박하늘 2017-04-23 158
3996 미국내 합법적으로 일할수있는 신분 그늘집 2017-04-23 164
3995 박지원. 안철수. 유승민 아이고 부끄러워라 김두한 2017-04-22 218
3994 어학·직업 연수생,유학생 신분 유지 ‘초비상’ 그늘집 2017-04-22 217
3993 4월 23일 일요일에 영화동호회에서 일식뷔페 벙개를 진행합니다 시애틀영화동호회 2017-04-21 261
3992 불체자 ‘피난처도시’ 9곳에 6월까지 연방법 준수 압박 그늘집 2017-04-21 262
3989 영어 교육 방송 joon539556 2017-04-20 284
3988 국토안보장관, 의원들에 “법 안 바꿀거면 입닥치고 있어라” 그늘집 2017-04-20 334
3986 한국 모든 쇼핑몰 구매/배송 합배송 우체국 해외배송 서비스 추천합니다 박하늘 2017-04-19 457
3985 이민단속에 서류미비자 세금보고 20% 급감 그늘집 2017-04-19 411
3984 트럼프 취임 뒤 전과 없는데 체포된 미등록 이주자 ‘2배로’ 그늘집 2017-04-18 487
3983 오레곤벧엘장로교회 차세대장학생 선발 벧엘 2017-04-17 529
3981 “음주운전 한 번만 해도 추방재판” 그늘집 2017-04-17 506
3978 한국 모든 쇼핑몰 구매/배송 합배송 우체국 해외배송 서비스 추천합니다 박하늘 2017-04-16 625
3977 트럼프 대통령의 착각 그늘집 2017-04-16 616
3976 트럼프 추방군 본격 구축 ‘무차별 이민단속 추방’ 그늘집 2017-04-15 671
 
1 2 3 4 5 6 7 8 9 10